'37회 골든디스크', 오늘(7일) 태국서 개최…'열애' 송중기 시상 참여

입력2023년 01월 07일(토) 14:17 최종수정2023년 01월 07일(토) 14:18
37회 골든디스크 / 사진=골든디스크 어워즈 사무국 제공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37회 골든디스크 어워즈 with 틱톡'이 태국에서 개최된다.

7일 저녁 8시(한국시간) '37회 골든디스크 어워즈 with 틱톡'(이하 '37회 골든디스크')가 태국 방콕 라자망갈라 스타디움에서 개최된다. 진행은 배우 이다희, 박소담, 가수 성시경, 2PM 닉쿤이 맡았다.

이번 '37회 골든디스크'는 일본, 말레이시아, 중국에 이어 8년 만에 해외에서 열리는 것과 동시에, 팬데믹 이후 3년 만에 대면 시상식이다.

이날 자리에는 스트레이키즈, 세븐틴, 엔하이픈, 트레저, 르세라핌, 뉴진스, 빅나티 등이 무대에 오른다.

특히 박재범, (여자)아이들 소연, 빅나티는 신곡 '레전드(L3GEND)' 무대를 펼친다. 고향 태국을 찾은 (여자)아이들 민니의 스페셜 공연도 꾸며진다.

이 외에도 싸이, 윤하, (여자)아이들, 비오, 아이브가 함께한다. 스케줄상 태국에 함께하지 못하는 임영웅, 멜로망스 김민석, 문별은 사전에 준비한 특별한 무대로 등장한다.

시상자로는 배우 송중기와 이준호가 자리한다. 이들은 각각 음반과 디지털음원 대상 시상자로 나설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