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혼돈·손동민 피지컬 코치 선임…코칭스태프 구성 완료

입력2023년 01월 07일(토) 10:35 최종수정2023년 01월 07일(토) 10:35
사진=포항스틸러스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프로축구 K리그1 포항스틸러스가 피지컬 코치 2명을 새롭게 충원해 2023 시즌을 앞두고 코칭스태프 구성을 완료했다.

혼돈 피지컬 코치는 2002년부터 피지컬 트레이닝을 지도해 온 베테랑 코치다. 특히 2015년부터 광주, 성남, 제주, 대전 등 K리그 구단에서 피지컬 코치로 꾸준히 활동하고 있어 한국 생활에 익숙하다.

그만큼 국내 지도자 및 선수들의 문화와 정서를 잘 이해하고 소통함으로써 최상의 피지컬 훈련 효과를 이끌어 내주길 기대받고 있다.

손동민 피지컬 코치는 운동생리학 석사 과정을 밟고 있는 학구파 지도자다. 2022년 안산에서 피지컬 코치 커리어를 시작했다. 스페인어와 포르투갈어에도 능통해 혼돈 코치와 선수들간의 가교 역할까지 책임져 줄 예정이다.

올시즌 합류한 신규 피지컬 코치진은 김기동 감독을 중심으로 김대건 수석코치, 이광재 코치, 이규용 코치, 박호진 GK코치와 함께 지난 3일부터 송라 클럽하우스에서 시작한 동계훈련을 통해 포항 선수단의 체력을 끌어올리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화제성 못 따라가는 '피크타임', '학폭' 지…
기사이미지
클린스만 감독, 선수들과 첫 만남 …
[파주=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 축구대표팀의 새 사령탑 위…
기사이미지
'보이즈 플래닛', 실력보다 중요한…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보이즈 플래닛' 연습생들이 연이어 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