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 MF 서재민·FW 민성연 영입…"팀에 도움 되겠다"

입력2023년 01월 06일(금) 14:50 최종수정2023년 01월 06일(금) 14:50
사진=김포FC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프로축구 K리그2 김포FC가 미드필더 서재민, 공격수 민성연을 영입하며 선수층을 강화한다.

대구, 인천, 서울이랜드를 거친 1997년생 서재민은 프로통산 42경기에 출전하였으며, 지난 시즌 서울이랜드에서 14경기에 출전하여 이타적인 플레이로 좋은 인상을 남긴 바 있다.

또한, 서재민은 공격수와 수비수가 모두 가능한 멀티자원으로서 준수한 드리블 능력과 탈압박 능력을 갖추고 있어 김포의 공격 전개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남부대학교에서 김포로 합류하게 된 민성연은 올해 프로에 입단한 새내기이다. 남부대 소속으로 40경기 출전하여 13득점에 성공하며 공격력에 두각을 나타냈으며 부지런한 플레이가 특징이다. 활동량을 바탕으로 한 김포 축구 스타일에 적합하다고 평가받을 뿐만 아니라 김포의 미래를 책임져주길 기대하고 있다.

현재 전지훈련을 함께하고 있는 서재민과 민성연은 모두 "어느 위치에서든 팀에 도움되는 선수가 되겠다"라고 입단 소감을 전했다.

고정운 감독 역시 "다양한 위치에서 뛸 수 있는 선수들이 팀에 합류했다. 투지와 함께 필드 위에서 좋은 활약을 펼치길 기대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화제성 못 따라가는 '피크타임', '학폭' 지…
기사이미지
클린스만 감독, 선수들과 첫 만남 …
[파주=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 축구대표팀의 새 사령탑 위…
기사이미지
'보이즈 플래닛', 실력보다 중요한…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보이즈 플래닛' 연습생들이 연이어 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