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형님' 카라 니콜 "규리, 와인 6병+샴페인 2병에도 숙취 없어 놀라" [텔리뷰]

입력2022년 12월 03일(토) 21:25 최종수정2022년 12월 03일(토) 21:25
규리 / 사진=JTBC 아는형님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아는 형님' 카라 규리가 주당이라고 언급됐다.

3일 밤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 완전체로 7년 만에 돌아온 카라가 등장했다.

이날 방송에서 규리는 "술을 잘 마시는 편"이라고 밝혔다. 허영지는 "저도 어디 가서 지지 않는데 여기서는 힘들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니콜은 "한번 날을 잡고 규리 언니랑 마신 적이 있다. 6-7시부터 마셨는데 와인을 6병, 샴페인을 2병을 마셨다"라고 설명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니콜은 "다음날 나는 너무 힘들어서 숙취 해소제를 먹고 있는데 규리 언니가 너무 멀쩡한 얼굴로 '생각보다 괜찮은데?'라고 말해 깜짝 놀랐다"라고 알렸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