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포르투갈전 선발명단 공개…이강인 선발·김민재 벤치

입력2022년 12월 02일(금) 22:42 최종수정2022년 12월 02일(금) 22:42
사진=대한축구협회 SNS 캡처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이강인이 생애 첫 월드컵 출전 기회를 잡았다. 김민재는 부상으로 벤치에서 대기한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3일(한국시각)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최종전에서 포르투갈과 맞붙는다.

한국은 현재 1무1패(승점, -1)로 조 3위에 머물러 있다. 16강 진출을 위해서는 포르투갈에 무조건 이긴 뒤, 같은 시간 열리는 가나-우루과이전에서 가나가 승리하지 못하기를 바라야 한다.

반면 포르투갈은 2승(승점 6)으로 일찌감치 16강 진출을 확정지은 상황이다. 다만 조 1위를 차지하기 위해 한국전에서도 승리를 노릴 것으로 보인다.

경기에 앞서 한국의 선발 명단이 공개됐다. 조규성이 최전방에 서며, 손흥민과 이재성, 이강인이 2선에 자리한다. 황인범과 정우영(알사드)이 중원을 지키며, 김진수와 김영권, 권경원, 김문환이 포백을 이룬다. 골문은 김승규가 지킨다.

교체 명단에는 윤종규와 김민재, 백승호, 황희찬, 송범근, 손준호, 홍철, 황의조, 나상호, 조현우, 권창훈, 김태환, 조유민, 정우영(프라이부르크), 송민규가 이름을 올렸다.

조규성은 2경기 연속 골에 도전하며, 이강인은 이번 대회 첫 선발 출전 기회를 잡았다. 부상을 안고 있는 김민재는 벤치에서 대기하고, 권경원이 김민재의 빈 자리를 메운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