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철 심판위원, 키움-SSG전서 통산 1500경기 출장

입력2022년 09월 30일(금) 16:31 최종수정2022년 09월 30일(금) 16:31
사진=KBO 엠블럼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KBO 김성철 심판위원이 오늘 30일 문학 키움-SSG 경기에서 개인 통산 1500번째 경기에 출장한다.

김성철 심판위원은 2005년 9월 2일 대전에서 열린 LG-한화 경기에 3루심으로 첫 출장했다. 이후 2017년 7월 23일 마산 SK-NC전에서는 1000경기에 출장한 바 있다.

KBO는 리그 통산 29번째로 1500경기에 출장한 김성철 심판위원에게 표창규정에 의거해 기념상을 수여할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