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 10월 2일·3일 홈경기서 정규리그 마지막 시리즈 진행

입력2022년 09월 30일(금) 10:27 최종수정2022년 09월 30일(금) 10:27
사진=롯데 자이언츠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롯데 자이언츠가 10월 2일부터 3일까지 진행되는 마지막 홈 2연전을 기념해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구단은 22시즌 마지막 정규 리그를 기념해 '자이언츠 기프트 시리즈' 이벤트를 준비했다. 양일 선착순 2000명씩 선수 캐시비카드를 3층 메인 게이트에서

증정한다. 또 입장 관중을 대상으로 티켓 추첨을 통해 하루 60명에게 다양한 경품을 전달할 예정이다.

특히 2연전의 마지막 날인 3일에는 제50회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에서 29년 만에 우승을 탈환한 부산고등학교 야구부 학생들과의 특별한 행사로 마련했다.

이날 시구와 시타는 부산고 원상현 선수와 정재환 선수가 각각 맡는다. 또 우승을 축하하는 300만 원 상당의 야구 용품 전달식도 함께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10월 2일부터 이틀 동안 열리는 두산 베어스와의 경기는 롯데 자이언츠 공식 홈페이지 또는 애플리케이션에서 예매 가능하다.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후크 권진영 대표의 끝없는 괴담, 의료법 위…
기사이미지
'제자 갑질 의혹' 이범수 "차별…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이범수가 교수로 재직 중인 대학…
기사이미지
권진영 '후크 왕국'의 추악한 민낯…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후크엔터테인먼트의 추악한 민낯이 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