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홈 최종전서 홈 피날레 이벤트 진행

입력2022년 09월 29일(목) 11:05 최종수정2022년 09월 29일(목) 11:05
사진=한화 이글스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가 오는 10월 6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 파크에서 열리는 키움 히어로즈와 마지막 홈 경기에서 홈 피날레 이벤트를 진행한다.

2023 신인 선수들이 팬들과 주인공으로 나서 의미 있는 홈 피날레를 장식한다. 신인 11명은 팬들과 함께하는 입단식과 인터뷰로 홈 구장에서 첫 선을 보인다.

합동시구도 준비돼 있다. 신인 11명이 합동시구를 하면, 현역 선수 11명이 시포자로 후배들의 공을 받은 뒤 직접 모자를 씌워주는 착모식을 진행한다. 신인들이 정식으로 팀의 일원이 됐음을 알리는 순서다.

경기 종료 후에는 먼저 하반기 시즌권 회원들과 선수들이 그라운드에서 그동안 코로나19 영향으로 할 수 없었던 하이파이브를 나누며, 주장 하주석이 선수단을 대표로 감사 인사를 전한다.

이후 한화 이글스의 상징 이벤트인 응원불꽃축제를 통해 올 시즌 변함없는 응원을 보내준 팬들의 사랑에 보답할 예정이다.

한화 이글스는 "팬들의 사랑과 응원에 보답할 수 있도록 더 나은 2023시즌을 위해 노력해 나갈 방침"이라고 전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영어사랑' 전소미→'5분 굴욕' 박보검, 의…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마마 어워즈'의 호스트를…
기사이미지
'사면초가' 후크엔터, 횡령·탈세 …
기사이미지
'벼랑 끝' 한국, 포르투갈과 운명의…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 축구가 '알라이얀의 기적'에 도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