킵초게, 마라톤 세계신기록 작성…'2시간01분09초'

입력2022년 09월 25일(일) 20:46 최종수정2022년 09월 25일(일) 20:46
킵초게 / 사진=Gettyimages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엘리우드 킵초게(케냐)가 자신이 보유한 마라톤 세계 기록을 갈아치웠다.

킵초게는 25일(한국시각) 독일 베를린에서 열린 2022 베를린 마라톤에서 42.195Km의 풀코스를 2시간01분09초 만에 완주했다.

킵초게는 지난 2018년 이 대회에서 2시간01분39초의 세계 기록을 세웠던 바 있다. 올해 대회에서는 자신의 기록을 30초 앞당기며 새로운 세계신기록을 작성했다.

이날 킵초게는 10Km를 28분23초에, 하프 지점(21.0975Km)을 59분51초에 통과하며 서브2(2시간 내 풀코스 완주) 달성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이후 속도가 떨어지며 서브2 달성에는 실패했지만, 새로운 세계 기록을 세우며 서브2까지와의 차이를 1분09초로 좁혔다.

킵초게는 로이터통신을 통해 "내 준비에 만족하고, 팀워크 덕분에 빨랐던 것 같다. 모든 것은 팀워크에 달려 있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초반에 빨리 나갈 계획을 세웠다. 놀라운 퍼포먼스였다"면서 "내 다리와 몸은 아직 젊게 느껴진다. 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내 마음이고 이것 역시 젊은 것 같다. 세계 기록을 깨서 행복하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제자 갑질 의혹' 이범수 "차별‧폭언…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이범수가 교수로 재…
기사이미지
'인간 문어' 서튼, 프랑스·브라질…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2022 카타르 월드컵에서 승리팀을 잘 …
기사이미지
주요증인 박수홍, '횡령 부인' 친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