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냐 5승+터크먼 투런' 한화, KT에 4-1 승리

입력2022년 09월 14일(수) 21:37 최종수정2022년 09월 14일(수) 21:37
마이크 터크먼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한화 이글스가 갈 길 바쁜 KT 위즈의 발목을 잡았다.

한화는 14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 리그 KT와의 홈 경기에서 4-1로 이겼다.

이로써 2연패를 끊어낸 한화는 40승 2무 84패가 됐다. KT는 70승 2무 54패를 기록하며 3위 키움 히어로즈와의 게임차는 1.5경기차로 벌어졌다.

한화는 1회말 1사 후 정은원이 볼넷, 노시환이 2루타를 치고 나가 2,3루 기회를 맞았으나 마이크 터크먼(유격수 플라이)-김인환(좌익수 뜬공)이 물러나 득점하지 못했다.

양 팀은 선발투수들의 호투에 묶여 득점하지 못했다. 선취점은 6회말에서야 나왔다. 한화가 노시환-터크먼의 연속 안타로 만든 1사 1,2루에서 1루수 송구 실책으로 한 점, 포수 포구 실책으로 1점을 추가했다.

KT는 8회초 조용호가 안타, 황재균이 투수 실책으로 출루해 맞은 1사 1,2루 기회에서 강백호의 1타점 적시타로 한 점 만회했다.

그러자 한화가 8회말 노시환이 투수 포구 실책으로 출루한 틈을 타 터크먼의 투런 홈런으로 다시 달아났다.

KT는 9회초 득점에 실패했고, 경기는 한화의 승리로 끝났다.

한화는 선발투수 펠릭스 페냐가 6.2이닝 3피안타 무실점으로 호투하며 시즌 5승(4패)을 달성했다.

타선에서는 노시환이 4타수 2안타, 터크먼이 3타수 2안타(1홈런) 2타점으로 활약했다.

KT 역시 선발투수 오드리사머 데스파이네가 6.2이닝 4피안타 2실점(무자책)으로 호투했으나 실책에 울었다.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제자 갑질 의혹' 이범수 "차별‧폭언…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이범수가 교수로 재…
기사이미지
주요증인 박수홍, '횡령 부인' 친형…
기사이미지
권진영 '후크 왕국'의 추악한 민낯…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후크엔터테인먼트의 추악한 민낯이 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