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캐피탈, 12일부터 동해서 전지훈련 실시

입력2022년 09월 12일(월) 16:34 최종수정2022년 09월 12일(월) 16:35
사진=현대캐피탈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한주 기자] V-리그 남자부 현대캐피탈이 강원도 동해에서 전지훈련을 진행한다.

현대캐피탈은 "12일 오대산 산행을 시작으로 2022-2023시즌 준비를 위해 강원도 동해에서 국내 전지훈련을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12일부터 4박 5일 일정으로 진행되는 이번 전지훈련은 멀티 포지션을 위한 팀 훈련과 함께 수비를 포함한 기본기 강화 훈련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시즌 함께하는 외국인 선수 오레올 까메호(등록명 오레올)도 이번 전지훈련에 함께 한다.

7시즌만에 V리그에 다시 복귀하는 오레올은 이번 국내 전지훈련을 통해 본격적으로 팀 동료 선수들과 함께 호흡할 예정이다.

현대캐피탈 최태웅 감독은 "동해 전지훈련을 통해 선수들이 'One Team'으로 함께 할 수 있는 훈련 기간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캐피탈은 이번 국내 전지훈련을 시작으로 선수단 운영을 시즌 훈련 체제로 진행한다. 또한 팬과 선수들이 함께할 수 있는 팬미팅 행사와 Pre season 프로배구대회 등 다양한 구단이벤트와 연습경기도 준비하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한주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