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 DB, 일본 전지훈련 실시…연습경기 6회 예정

입력2022년 09월 08일(목) 14:22 최종수정2022년 09월 08일(목) 14:22
사진=원주 DB프로미 CI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프로농구 원주 DB프로미가 오는 10일부터 20일까지 일본 나고야와 가와사키에서 해외 전지훈련을 실시한다.

DB는 오는 10일 나고야로 출국해 지난 시즌까지 아시아쿼터 선수로 뛰었던 나카무라 타이치가 있는 시호스와 첫 경기를 갖는다. 또 얀테 메이튼, 아이제아 힉스가 함께 뛰는 산엔 등 일본 프로팀과 3차례 연습 경기를 가질 예정이다.

이후 15일에는 도쿄로 이동해 B리그 강팀으로 뽑히는 가와사키 등과 3차례, 총 6번의 연습경기를 실시한다.

이번 전지훈련을 통해 외국인 선수 드완 에르난데스와 아시아쿼터 선수 이선 알바노 등 팀에 새로 합류한 선수와 기존 선수들 간의 조직력을 맞추고 팀 전술을 완성해 다가오는 2022-2023 시즌을 준비한다는 계획이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제자 갑질 의혹' 이범수 "차별‧폭언…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이범수가 교수로 재…
기사이미지
주요증인 박수홍, '횡령 부인' 친형…
기사이미지
권진영 '후크 왕국'의 추악한 민낯…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후크엔터테인먼트의 추악한 민낯이 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