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건: 매버릭', 팬데믹 3년 만에 외화 최초 800만 돌파

입력2022년 08월 31일(수) 15:39 최종수정2022년 08월 31일(수) 15:41
탑건 매버릭 800만 돌파 / 사진=영화 포스터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탑건: 매버릭'이 개봉 11주차에도 흥행 신화를 이어가고 있다.

31일 영화 '탑건: 매버릭'이 영진위 통합전산망 기준 8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이는 팬데믹 이후 외화 최초로 800만 관객을 달성한 기록이자 2019년 11월 개봉한 '겨울왕국 2' 이후 외화 최고 흥행 기록이다.

'탑건: 매버릭'은 북미를 포함한 해외에서 지난 5월 개봉해 2022년 최고 흥행 기록을 계속해서 이어가고 있다. 대한민국에서도 지난 6월 개봉 이래 개봉 11주차인 지금까지 외화 예매율 1위라는 기염을 토하고 있다.

또한 '탑건: 매버릭'은 북미에서 6억 9167만 달러의 수익을 기록, '어벤져스: 인피니티 워'의 흥행 기록을 뛰어넘고 현재 역대 북미 흥행 6위를 기록하고 있다. 역대 전 세계 박스오피스에서도 14억 2287만 달러를 기록하며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을 넘고 전 세계 역대 박스오피스 흥행 12위를 기록 중이다.

'탑건: 매버릭'의 식지 않는 글로벌 흥행에는 대한민국의 흥행 열기가 큰 몫을 했다. 내한 일정으로 다른 국가보다 늦게 개봉한 대한민국은 북미를 제외한 해외 흥행 순위에서 영국, 일본 다음인 3위를 기록하고 있다.

신드롬급 흥행을 일으킨 호주의 6232만 달러 기록을 넘고 6288만 달러의 수익을 기록해, 대한민국의 흥행 파워를 입증했다.

'탑건: 매버릭'은 교관으로 컴백한 최고의 파일럿 매버릭(톰 크루즈)과 함께 생사를 넘나드는 미션에 투입되는 새로운 팀원들의 이야기를 다룬 항공 액션 블록버스터로 식지 않는 열풍에 힘입어 4DX, IMAX 등 다채로운 포맷으로 절찬 상영 중이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