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김호영, 홍현희 자리 욕심 "산후조리는 성인 때까지" [TV캡처]

입력2022년 08월 13일(토) 23:32 최종수정2022년 08월 13일(토) 23:34
김호영 이영자 /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전참시' 김호영이 홍현희 MC 자리에 욕심을 드러냈다.

13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서는 뮤지컬 배우 김호영이 스페셜 MC로 출연했다.

이날 김호영은 출산 휴가를 떠난 홍현희를 대신해 출연했다. 그는 "홍현희가 의상도 화려한데 '화려' 하면 또 저다. 홍현희가 없는 자리를 굳히겠다"며 다채로운 패션 아이템을 공개했다.

이어 "사실 말만 하신다면 제가 화려함을 극치를 보여줄 수 있다는 것"이라며 홍현희 자리를 탐냈다.

또한 김호영은 "홍현희가 산후조리는 어느 정도 하면 좋냐"는 질문에 "기왕이면 아이가 잘 자라야 하니 대학 가는 거까지는 보고 나와야 한다. 애가 성인이 된 다음에 나와야지"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