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마우스' 임윤아, 이유 있는 호평…섬세한 감정 연기

입력2022년 08월 13일(토) 16:52 최종수정2022년 08월 13일(토) 16:53
임윤아 / 사진=MBC 빅마우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빅마우스' 임윤아의 눈물 엔딩이 시청자들의 마음을 흔들었다.

최근 임윤아는 MBC 금토드라마 '빅마우스'(극본 김하람·연출 오충환)에서 미모, 지성, 행동력까지 모두 갖춘 간호사 고미호 역으로 열연을 펼치고 있다.

지난 12일 방송된 5화에서는 정성스레 뒷바라지해 변호사로 만든 남편 박창호(이종석)가 누명을 쓴 것이 아닌, 진짜 천재 사기꾼 '빅마우스'라는 증거들과 증언들이 쏟아져 나오자 혼란을 겪는 고미호의 이야기가 그려져 눈길을 끌었다.

특히 고미호는 공지훈(양경원), 최도하(김주헌)를 차례로 만나 박창호의 정체에 대해 듣고 냉정한 태도를 유지했지만, 자신도 모르는 사이 남편을 향한 신뢰에 균열이 생겼다. 이에 끝내 요동치는 마음에 눈물을 펑펑 흘리는 모습으로 방송의 마지막을 장식, 다음 회에 대한 궁금증을 고조시켰다.

이 과정에서 임윤아는 믿음이 송두리째 흔들리는 고미호의 내면을 섬세하고도 디테일한 감정 연기로 해낸 것은 물론, 냉온을 오가는 눈빛과 숨죽인 오열로 극의 분위기를 장악해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빅마우스'는 매주 금, 토요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허찬 음주운전, 웹드라마 비공개·빅콘 콘서…
기사이미지
한국 선수들, 프레지던츠컵 마지막…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 선수들이 2022 프레지던츠컵 마지…
기사이미지
NCT 127는 폭풍 '질주' 중 [ST이슈…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NCT 127이 폭풍 '질주' 중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