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누, '불후' 송골매 명곡 무대 꾸민다…세대 간 장벽 허물 '보이스킹'

입력2022년 08월 10일(수) 14:57 최종수정2022년 08월 10일(수) 15:00
사진=제이지스타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가수 리누가 본격적으로 ‘불후의 명곡’ 점령에 나선다.

리누는 13일 오후 6시 10분 방송되는 KBS2 ‘불후의 명곡’에 출연, 또 한번 우승 사냥꾼의 저력을 드러낼 예정이다.

이날 ‘불후의 명곡’에서는 1980년대 밴드 전성기의 주역인 송골매 편으로 꾸며지는 가운데, 리누가 어떤 명곡을 자신만의 감성으로 재해석해 선보일지 벌써부터 뜨거운 기대가 모이고 있다.

특히 리누는 앞서 “‘불후의 명곡’에서 우승하는 게 목표다. 출연만 시켜주면 자신 있다”라는 당찬 포부와 자신감을 드러낸 바, ‘보이스킹’에 이어 ‘불후의 명곡’에서도 왕관을 쓸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불후의 명곡’ 출격 소식을 전한 리누는 지난 2021년 방송된 MBN ‘보이스킹’의 우승 타이틀을 거머쥐며 대중들에게 가창력을 각인시킨 것은 물론, ‘수줍게 빛나던 그 모든 날’, ‘틈만 나면’, ‘운다’ 등 고음의 향연인 곡들을 통해 최강 보컬로서 자리매김했다.

이런 리누의 가창력과 대한민국 가요계를 이끈 전설적인 록밴드 송골매 명곡의 만남은 세대 간 장벽을 허무는 것과 동시에 대중들에게 강렬한 전율과 감동을 선물할 예정이다.

리누는 앞으로도 다양한 음악과 콘텐츠를 통해 팬들과 꾸준히 소통하면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허찬 음주운전, 웹드라마 비공개·빅콘 콘서…
기사이미지
한국 선수들, 프레지던츠컵 마지막…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 선수들이 2022 프레지던츠컵 마지…
기사이미지
NCT 127는 폭풍 '질주' 중 [ST이슈…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NCT 127이 폭풍 '질주' 중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