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포토] 배우 김성원, 암 투병 끝에 별세

입력2022년 08월 08일(월) 19:32 최종수정2022년 08월 08일(월) 19:32
올해 초 방광암 말기 판정을 받고 투병중이던 성우 출신 배우 김성원이 별세했다. 향년 85세.

1937년생 김성원은 1957년 CBS 성우 2기로 데뷔해 방송 활동을 했다. 이후 TBC 개국 당시 배우로 스카우트 돼 연기 활동도 펼쳤다. 최근까지도 '파리의 연인' '브라보 마이 라이프' '웃어라 동해야' 등에서 활약하며 배우로 활약했다.

고인의 빈소는 쉴낙원 김포장례식장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10일 오전 5시 진행된다.

사진=사진공동취재단

[스포츠투데이 팽현준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