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새 외국인 선수 은노코·아노시케 영입

입력2022년 08월 01일(월) 14:37 최종수정2022년 08월 01일(월) 14:40
은노코 / 사진=KT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한주 기자] 프로농구 수원KT가 외국인 선수 구성을 마쳤다.

KT는 "새로운 외국인 선수로 랜드리 은노코(Landry Nnoko), 이제이 아노시케(EJ Anosike)와 2022-2023시즌 계약을 완료했다"고 1일 밝혔다.

독일, 스페인 등 수준 높은 유럽리그에서 좋은 신체조건과 뛰어난 파워로 넓은 수비 범위를 자랑했던 은노코는 지난시즌 스페인 리그에서 19경기를 소화, 평균 8.5득점 5.5 리바운드 0.9 블록을 기록했다.

올해 대학에서 우수한 성적을 내고 졸업한 아노시케는 다부진 체형에서 나오는 파워를 바탕으로 인 앤 아웃 공격이 가능한 포워드이다. 직전 NCAA에서 32경기에 출전해 평균 16.3득점 8.3 리바운드 1.8 어시스트를 올렸다.

KT는 "은노코는 신장 208cm, 체중 114kg, 윙스펜 227cm의 파워풀한 신체조건으로 수비범위가 넓고 빠른 기동력과 골밑 장악 능력이 우수한 빅맨이라고 평가했다"며 "또한 신장 201cm, 체중 111kg의 아노시케는 볼 핸들링 능력과 외곽슛을 가지고 있어 다양한 공격 옵션을 만들 수 있는 선수로, 공격리바운드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포스트업 수비에서도 밀리지 않는 파워를 가지고 있다"고 이들을 택한 이유에 대해 설명했다.

KT 서동철 감독은 "은노코는 높이와 스피드를 겸비한 열정적인 스타일의 선수로 골밑에서 든든한 모습을 기대하며, 점프 슛과 드라이빙 등 다양한 공격이 가능한 아노시케는 코트에서 패기와 역동적인 에너지를 보여주길 원한다"고 힘줘 말했다.
아노시케 / 사진=KT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한주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