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폰트 13승' SSG, KIA에 재역전승

입력2022년 07월 30일(토) 21:45 최종수정2022년 07월 30일(토) 21:45
폰트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SG 랜더스가 KIA 타이거즈를 제압했다.

SSG는 30일 광주-기아 챔피언스 필드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 리그 KIA와의 원정경기에서 7-5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SSG는 62승3무28패를 기록, 선두를 유지했다. KIA는 47승1무43패로 5위에 머물렀다.

김강민은 홈런 포함 멀티히트를 기록했고, 폰트는 5이닝 5피안타 8탈삼진 2볼넷 3실점(2자책) 투구로 시즌 13승(4패) 고지를 밟았다.

반면 KIA 선발투수 이의리는 4이닝 4실점에 그치며 패전투수가 됐다.

SSG는 2회초 김강민의 솔로 홈런으로 선취점을 뽑았다. 하지만 KIA도 2회말 상대 실책과 김선빈의 볼넷으로 만든 득점권 찬스에서 류지혁과 박동원의 연속 적시타로 2-1 역전에 성공했다.

SSG는 3회초 김성현의 볼넷과 추신수의 3루타를 묶어 1점을 추가, 2-2 균형을 맞췄다. 그러자 KIA는 3회말 이창진과 나성범, 황대인의 3연속 안타로 1점을 내며 다시 3-2로 앞서 나갔다.

그러나 경기 중반 이후 SSG가 힘을 내기 시작했다. 4회초 김강민의 안타와 박성한의 볼넷, 라가레스의 진루타로 1사 1,3루를 만든 뒤, 이재원과 김성현의 연속 적시타로 4-3 재역전에 성공했다.

기세를 탄 SSG는 5회초 최정의 볼넷과 전의산의 2루타로 만든 1사 2,3루에서 박성한의 1타점 내야 땅볼, 라가레스의 1타점 적시타로 6-3을 만들었다.

9회초 이재원의 1타점 2루타까지 보탠 SSG는 7-3으로 차이를 벌렸다. KIA는 9회말 나성범의 적시타와 최형우의 밀어내기 볼넷 등으로 2점을 만회했지만 승부를 뒤집기에는 역부족이었다. 경기는 SSG의 7-5 승리로 끝났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