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예지 주연 '이공삼칠', 오늘(28일) 베트남 개봉

입력2022년 07월 28일(목) 09:21 최종수정2022년 07월 28일(목) 09:36
이공삼칠 베트남 개봉 / 사진=영화 포스터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배우 홍예지의 스크린 데뷔작 '이공삼칠'이 해외 관객들을 만난다.

28일 영화 '이공삼칠'이 베트남 개봉 소식과 함께 해외 포스터를 공개했다.

'이공삼칠'은 열아홉 소녀에게 일어난 믿기 힘든 현실, 그리고 다시 일어설 희망을 주고 싶은 감방 동기들의 이야기를 그린 휴먼 드라마다. 지난달 8일 국내 개봉했다.

특히 주연 홍예지는 '이공삼칠'을 통해 연기자로 데뷔했다. 극 중 홍예지는 19살 주인공 윤영 역을 맡아 엄마 경숙 역의 김지영, 10호실 감방 동기 김미화, 황석정, 신은정, 전소민, 윤미경 등과 호흡을 맞췄다.

현재 '이공삼칠'은 베트남을 비롯해 대만 개봉을 확정하며 해외 관객들과 만남을 예고했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