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재→정우성 '헌트', 공식 2차 포스터…강렬한 캐릭터

입력2022년 07월 27일(수) 19:22 최종수정2022년 07월 27일(수) 19:23
헌트 2차 포스터 / 사진=메가박스중앙 플러스엠 제공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헌트'가 강렬한 캐릭터를 예고했다.

27일 영화 '헌트'(감독 이정재·제작 아티스트스튜디오) 측은 강렬한 공식 2차 포스터와 호기심을 불러일으키는 캐릭터 영상을 공개했다.

'헌트'는 조직 내 숨어든 스파이를 색출하기 위해 서로를 의심하는 안기부 요원 박평호(이정재)와 김정도(정우성)가 '대한민국 1호 암살 작전'이라는 거대한 사건과 직면하며 펼쳐지는 첩보 액션 드라마.

공개된 공식 2차 포스터는 조직 내 스파이의 실체를 쫓는 과정 중 서로를 의심하는 안기부 해외팀 차장 박평호와 국내팀 차장 김정도, 박평호를 보좌하며 사내 스파이가 있다는 정보를 의심하는 해외팀 에이스 방주경(전혜진)과 김정도의 지시로 스파이를 찾고 말겠다는 강력한 의지를 내보이는 장철성(허성태), 스파이 색출 작전에 휘말리는 대학생 조유정(고윤정)의 모습이 한데 어우러지며 눈길을 사로잡는다.

뿐만 아니라 일촉즉발의 상황 속 어딘가를 향해 급박히 총구를 겨누는 박평호와 김정도의 모습은 예측 불가 전개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헌트 캐릭터 영상 / 사진=메가박스중앙 플러스엠 제공

함께 공개된 캐릭터 영상은 조직 내 숨어든 스파이 동림을 추적하는 과정 속 얽히게 된 인물들의 모습을 포착, 사냥꾼이 되지 못하면 사냥감이 되는 위기에 처한 이들의 날 선 대립과 폭발적인 긴장감을 담아 이목을 집중시킨다.

먼저 안기부 해외팀 차장 박평호는 스파이의 실체를 맹렬하게 쫓으면서도, "확인되지 않은 상태에서 아무것도 믿을 수 없어"라며 냉철하고 이성적인 모습을 보여줘 눈길을 끈다. 박평호를 비롯한 해외팀을 수사선상에 놓고 옥죄어 가는 국내팀 차장 김정도는 목표를 향해 거침없이 나아가는 모습으로 강렬한 인상을 남긴다. "한 명이라도 놓쳐서는 안 돼"라는 대사는 ‘김정도’의 저돌적인 면모를 그대로 드러낸다.

또한, 방주경 역의 전혜진은 뛰어난 수사력과 발 빠른 정보력을 갖춘 에이스의 면모를 보이다가도 능청스러운 모습으로 분위기를 반전시키며 색다른 재미를 선사한다. 여기에 김정도의 오른팔 장철성 역의 허성태는 먹잇감을 놓지 않으려는 강인함으로 긴장감을 더하는 것은 물론, 스파이 색출 작전에 휘말리는 대학생 조유정 역의 고윤정은 박평호와 어떤 관계에 놓인 인물인지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다.

마지막으로 '사냥꾼이 될 것인가 사냥감이 될 것인가'라는 카피가 더해지며 다섯 사람의 관계에 대한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여기에 첩보 액션 드라마의 진수를 담은 완벽한 액션과 이정재, 정우성, 전혜진, 허성태, 고윤정 등 믿고 보는 연기파 배우들이 선보이는 강렬한 캐릭터는 관객들의 마음을 단번에 사로잡을 예정이다.

'헌트'는 8월 10일 개봉된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제자 갑질 의혹' 이범수 "차별‧폭언…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배우 이범수가 교수로 재…
기사이미지
주요증인 박수홍, '횡령 부인' 친형…
기사이미지
권진영 '후크 왕국'의 추악한 민낯…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후크엔터테인먼트의 추악한 민낯이 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