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국제영화제, 제4회 개최 중단…폐지 통보 여파

입력2022년 07월 26일(화) 13:49 최종수정2022년 07월 26일(화) 13:50
강릉국제영화제 제3회 포스터 / 사진=강릉국제영화제 제공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강릉국제영화제가 중단된다.

26일 개최된 )강릉국제영화제 임시총회에서는 11월 3일 개최를 목표로 준비해온 제4회 영화제 개최를 중단하기로 결정했다.

이는 지난 6월 28일 김홍규 강릉시장 당선자가 김동호 이사장에게 영화제 폐지를 통보한 데 따른 것이다.

임시총회에서는 강릉시의 예산 및 행정 지원 없이는 영화제 개최가 불가능하다는 데 의견을 모았고, 영화제 개최를 불과 4개월 앞둔 시점에서 영화제를 폐지하는 것은 올해 영화제 참석을 확정한 거장 감독들과 해외 주요 영화제 관계자, 그리고 국내외 영화인들에게 강릉뿐만 아니라 한국 영화계의 신뢰를 실추시키는 일로써, 지극히 유감스럽다는 데 의견을 모았다.

강릉국제영화제는 영화제가 단순히 축제에 그치지 않고 지역 영화산업 발전과 지역 경제에 이바지하는 바가 있으며, 한국 영화를 해외에 알리는 주요한 역할을 하고 있음을 간과한 강릉시장의 일방적이고 근시안적인 결정에 대해 심히 유감을 표명하면서, 영상문화 발전과 지역 창작자 지원이라는 시급한 요청에 강릉시가 노력을 경주하기를 요청하는 바이다.

임시총회를 통해 올해 강릉국제영화제는 중단하지만, 강릉국제영화제 법인은 당분간 존치하면서 새로운 방향과 진로를 모색하기로 결정했다.

그동안 강릉국제영화제를 사랑하고 지지해온 강릉시민과 영화를 사랑하는 관객들에게 송구함과 감사함을 전한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허찬 음주운전, 웹드라마 비공개·빅콘 콘서…
기사이미지
김주형, 하루 2승 맹활약…인터내셔…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김주형이 2022 프레지던츠컵 3일차 경…
기사이미지
NCT 127는 폭풍 '질주' 중 [ST이슈…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NCT 127이 폭풍 '질주' 중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