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수협, 대한연부조직한의학회와 MOU 체결

입력2022년 07월 26일(화) 09:39 최종수정2022년 07월 26일(화) 09:41
사진=한국프로축구선수협회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한주 기자] 한국프로축구선수협회가 선수들의 부상 치료를 위해 대한연부조직한의학회와 손을 잡았다.

선수협은 "대한연부조직한의학회와 MOU를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선수협 김훈기 사무총장은 "선수들에게 부상 예방 및 치료는 필수불가결하다. 대한연부조직한의학회는 인체해부학과 생리학의 원인에 따라 인체구조를 분석해 원인을 찾는 치료를 한다. 우리 선수들이 부상 입었을 때 학회에 소속된 병원에서 치료 받아 빠른 시일 내로 정상 컨디션으로 복귀했으면 좋겠다"고 이번 MOU를 체결한 이유를 설명했다.

선수협 이근호 회장도 "대한연부조직한의학회엔 전국적으로 많은 한의원이 회원으로 계신다. 선수들도 전국 각지에 있는 만큼 자기가 사는 동네에서 치료받을 수 있다. 선수들에게 더욱 질 좋은 의료 지원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힘을 보탰다.

한편 선수협은 선수들이 다양한 의료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앞으로도 계속해서 MOU를 진행할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이한주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허찬 음주운전, 웹드라마 비공개·빅콘 콘서…
기사이미지
한국 선수들, 프레지던츠컵 마지막…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 선수들이 2022 프레지던츠컵 마지…
기사이미지
NCT 127는 폭풍 '질주' 중 [ST이슈…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NCT 127이 폭풍 '질주' 중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