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현, 연상호 감독과 재회할까…"'더 그레이' 검토 중" [공식]

입력2022년 07월 11일(월) 17:26 최종수정2022년 07월 11일(월) 17:27
이정현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배우 이정현이 연상호 감독과 재회하게 될까.

11일 이정현의 소속사 파인트리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스포츠투데이에 "이정현이 '더 그레이' 출연을 제안받고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더 그레이'는 연상호 감독의 차기작인 넷플릭스 오리지널 영화 '정이'에 이어지는 작품이다. 해당 작품 역시 넷플릭스 편성을 논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이정현은 연상호 감독이 연출한 '반도'에 출연했다. 당시 '반도'에 출연했던 구교환도 '더 그레이' 출연 물망에 올랐다.

한편 이정현은 최근 '헤어질 결심'에서 해준(박해일)의 아내 정안 역으로 출연했다. 그가 출연한 '리미트'도 개봉을 앞두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최혜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허찬 음주운전, 웹드라마 비공개·빅콘 콘서…
기사이미지
한국 선수들, 프레지던츠컵 마지막…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한국 선수들이 2022 프레지던츠컵 마지…
기사이미지
NCT 127는 폭풍 '질주' 중 [ST이슈…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그룹 NCT 127이 폭풍 '질주' 중이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