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물쭈물 대다 다 죽어"…'비상선언', 캐릭터 예고편 공개

입력2022년 07월 11일(월) 13:35 최종수정2022년 07월 11일(월) 13:50
비상선언 캐릭터 예고편 / 사진=영화 예고편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비상선언'이 상공과 지상에서 재난을 마주한다.

11일 영화 '비상선언' 측은 상공과 지상에서 재난을 마주한 이들의 모습을 담은 캐릭터 예고편을 공개했다.

공개된 '비상선언' 캐릭터 예고편은 베테랑 형사팀장 인호(송강호)부터 딸과 함께 비행기에 탑승한 재혁(이병헌), 국토부 장관 숙희(전도연), 부기장 현수(김남길), 탑승객 진석(임시완), 사무장 희진(김소진), 청와대 위기관리센터 실장 태수(박해준)까지 2만8000피트 상공에서 벌어진 항공재난을 마주한 7인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먼저 "시간도 없고 방법도 없어. 지금 우물쭈물 대다가 저 사람들 다 죽어"라는 대사와 함께 지상에서 재난을 막기 위해 온 힘을 다하는 형사 팀장 인호가 등장한다. 이어 아토피로 고생 중인 딸아이의 치료를 위해 비행기에 탑승한 재혁이 비행기 테러를 예고한 의문의 남성에 대해 의심을 품기 시작하는 장면이 나온다.

국토부 장관 숙희는 "협조를 안 한다고 그냥 물러서요?"라고 반문하며 재난 상황에도 포기하지 않고 국민들을 지키기 위해 최선의 방안을 찾아 나선다.

또한 조종석과 기내를 오가며 비행 상황과 탑승객들의 안전을 면밀히 살피는 부기장 현수와 "여기 사람들 많이 타는 비행기가 뭐예요?"라고 물으며 행선지를 정하지 않고 온 탑승객 진석, 긴급한 상황 속에서도 침착함을 잃지 않는 기내 사무장 희진, 지상에서 냉철하게 재난 상황을 대응하는 청와대 위기관리센터 실장 태수가 차례로 등장하며 긴장감을 유발한다.

이처럼 '비상선언'은 사상 초유의 항공테러로 무조건적 착륙을 선포한 비행기와 재난에 맞서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고 있다. 8월 3일 개봉 예정.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