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민경훈, 김성규와 손가락 씨름 중 당황 "이 악물고 하네" [TV캡처]

입력2022년 07월 02일(토) 20:35 최종수정2022년 07월 02일(토) 21:02
아는 형님 김성규 민경훈 / 사진=JTBC 아는 형님 캡처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아는 형님' 김성규가 민경훈과의 손가락 씨름에서 승리했다.

2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서는 '대혼돈의 아형 멀티버스 특집' 2탄으로 꾸며져 김종민, 려욱, 슬리피, 허경환, 박영진, 김성규, 이성종, 서은광이 출연했다.

이날 출연진들은 1대 1일 베팅 대결을 펼쳤다. 첫 번째 게임은 김성규와 민경훈의 손가락 씨름이었다.

이에 김희철은 "이 두 사람을 데리고 노래는 안 시키고, 이런 걸 시키냐"고 어이없어하며 웃음을 안겼다.

하지만 김성규는 의외의 자신감을 드러냈다. 그러면서 "손은 좀 작지만, 길이는 길다"고 밝혔다.

김성규는 시작부터 민경훈을 밀어붙이기 시작했지만 쉽지 않았다. 민경훈이 먼저 선취점을 획득하자, 김성규는 더 열의를 불태웠다.

이에 민경훈은 "이를 악 물고 한다"며 당황했다. 결국 김성규는 연달아 점수를 획득하며 승리했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