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영표 6승+14안타 합작' KT, 두산에 11-7 승리

입력2022년 07월 01일(금) 22:11 최종수정2022년 07월 01일(금) 22:11
고영표 / 사진=DB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KT 위즈가 타선의 집중력을 앞세워 승리했다.

KT는 1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열린 2022 신한은행 SOL KBO 리그 두산 베어스와의 홈경기에서 11-7로 이겼다.

이로써 KT는 2연승을 달리며 37승 2무 37패를 기록했다. 두산은 32승 2무 39패에 머물렀다.

선취점은 두산이 가져갔다. 1회초 안권수의 안타 후 양찬열의 1타점 2루타, 호세 페르난데스의 1타점 적시타로 기선을 제압했다. 이후 김재환이 사구, 김재호가 안타로 출루한 1사 만루에서 박세혁의 2타점 2루타가 터졌고, 강승호의 3루수 땅볼로 단숨에 5득점했다.

KT도 곧바로 반격했다. 1회말 김민혁의 볼넷, 강백호의 안타, 박병호의 볼넷으로 만든 1사 만루에서 장성우의 유격수 땅볼로 한 점, 황재균의 2타점 2루타로 3점을 만들었다.

3회말에도 KT는 알포드가 유격수 실책으로 출루한 뒤 강백호가 안타, 장성우가 볼넷으로 걸어나간 2사 만루에서 배정대의 1타점 적시타, 오윤석의 2타점 적시타로 경기를 뒤집었다. 이후 장준원의 2타점 적시타까지 나오며 단숨에 8-5가 됐다.

KT의 기세는 식을 줄 몰랐다. 5회말 장준원의 안타, 김준태의 내야안타로 만든 1사 1,3루에서 박병호-장성우의 연속 적시타로 2점을 추가했다.

8회말에 KT는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장성우의 솔로포로 11득점을 완성했다.

두산은 9회초 페르난데스의 볼넷, 정수빈의 안타로 만든 무사 1,2루에서 투수 실책으로 홈을 밟았고, 서예일의 병살타로 한 점을 추가했다. 이후 장승현이 2루타, 박계범이 안타를 작성했으나 후속타 불발로 승리를 KT에 내줬다.

KT는 선발투수 고영표가 6이닝 7탈삼진 5실점을 기록했으나 타선이 도합 14안타 6볼넷을 합작해 승리했다. 강백호, 장성우, 황재균, 배정대, 장준원이 모두 멀티히트를 작성했다.

두산은 선발투수 로버트 스탁이 2.2이닝 5피안타 8실점을 기록한 점이 뼈아팠다. 타선에서는 김재호가 4타수 3안타, 박세혁이 3타수 2안타로 분전했지만 역부족이었다.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광복절 전날에 日 여행 간 '미우새', 역사의…
기사이미지
'김하성 2안타 1볼넷' SD, 마이애미…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김하성(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멀티히…
기사이미지
god 이어 H.O.T.까지, 무대 위 '1세…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1세대 아이돌들의 활동 소식이 연이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