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중에 더 가까이" 강창훈, 자작곡 '비와 나비' 스윙재즈풍 리메이크

입력2022년 06월 22일(수) 11:08 최종수정2022년 06월 22일(수) 11:11
사진=뉴트론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싱어송라이터 강창훈이 싱글 ‘비와 나비’로 컴백한다.

2020년 1집 앨범 ‘Sundown’을 발표하며 늦깎이 신인가수로 활동 선언한 강창훈은 지난해 미니앨범 ‘고독’에 이어 새 싱글을 발표하며 활약을 이어갈 예정이다.

24일 음원 공개되는 ‘비와 나비’는 1집 수록곡 ‘비와 나비’를 스윙재즈 버전으로 리메이크 한 곡이다. 강창훈은 “애절하고 블루스 느낌이 강한 락발라드 버전을 좀 더 경쾌하고 듣기에 편한 느낌을 살려 대중에게 좀 더 가까이 다가가고 싶은 마음으로 리메이크 했다”고 밝혔다.

강창훈이 작사·작곡해 싱어송라이터로서 면모를 보여준 이 곡은 비에 젖은 꽃망울은 혼자 피지 못하고 나비의 포근한 입맞춤이 필요하다는 노랫말이 서정미를 더한다. 무엇보다 기존 발표곡을 통해 감성을 자극하는 소리의 정통성을 지닌 음색으로 ‘장사익과 김정호를 오가는 목소리’라는 평가를 받은 강창훈 특유의 매력이 느껴지는 곡이다.

‘비가 내리네 하염없이 비가 내리네 / 풀잎은 비에 젖어 고개 숙이고 …… 비야 멈추어다오 해님을 불러다오 / 그리운 님을 찾는 나비가 날 수 있도록’이라는 동화적인 가사에 가슴 속 깊이 심연의 감성을 끌어 올린 강창훈의 창법이 더해져 들으면 들을수록 ‘맛깔’이 나는 곡으로 완성됐다.

소속사 뉴트론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3년째 활동을 지속해 오며 특유의 창법과 목소리로 시그니처를 보여주고 있는 가운데 자신의 장점을 살릴 수 있는 곡작업을 통해 완성형 싱어송라이터로서 자리매김 하는 데 최선을 하하고 있다”고 밝혔다.

강창훈의 리메이크곡 ‘비와 나비 2022 edit’는 24일 정오 음악 플랫폼에서 음원 공개된다.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

기사이미지
광복절 전날에 日 여행 간 '미우새', 역사의…
기사이미지
'김하성 2안타 1볼넷' SD, 마이애미…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김하성(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이 멀티히…
기사이미지
god 이어 H.O.T.까지, 무대 위 '1세…
[스포츠투데이 윤혜영 기자] 1세대 아이돌들의 활동 소식이 연이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