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권율, NBA 파이널 스페셜 게스트 출격

입력2022년 06월 09일(목) 11:26 최종수정2022년 06월 09일(목) 11:26
사진=스포티비나우 제공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드라마부터 영화, 예능까지 종횡무진 활약을 선보이고 있는 배우 권율이 2022 NBA 파이널 무대 스페셜 게스트로 나선다.

지난해 스포티비(SPOTV) 오리지널 '우리집 관중석’에 출연해 프리미어리그 리버풀의 팬임을 밝혔던 권율은 NBA에도 깊은 애정을 드러내 '멀티테이너'의 면모를 보여줄 예정이다.

권율은 이번 특별한 나들이를 앞두고 감격적인 소감을 밝혔다. "배우 활동을 하면서 가장 '배우 하길 잘했다'라는 생각이 들 정도로 행복한 제안이었다"며 "'성덕(성공한 덕후)'이 된 것 같은 기분이 든다. 준비를 잘 해보겠다"고 전해 시청자들의 기대를 한껏 끌어올렸다.

앞서 출연했던 스페셜 게스트들에 대해서도 일일이 코멘트를 남겨 'NBA 마니아'임을 증명하기도 했다. 그는 "박진영님, 민호님은 농구를 사랑하는 마음이 크게 느껴졌고, 슈퍼주니어 예성님의 해박한 농구 지식도 놀라웠다. 빈지노 님은 친한 친구와 함께 농구를 보는 것 같은 느낌이었다"고 전했다.

이처럼 깊은 농구 사랑을 드러낸 권율이 예상하는 올 시즌 최종 우승팀과 MVP는 누구일까. 권율은 "중요한 기로에 있는 4차전을 맡게 돼 흥분이 된다. 백중세의 흐름이긴 한데 개인적으로는 7차전에서 골든스테이트가 우승하며 커리가 처음으로 파이널 MVP를 탔으면 좋겠다"고 대답했다.

이어 "커리가 시즌 MVP는 받았지만 파이널 MVP는 없었기 때문에 농구팬으로서 그 광경을 보고싶다"면서, "개인적으로 보스턴을 응원하는 부분이 있기도 하다"고 양쪽 손을 들어주며 농구에 대한 진심을 다시 한 번 드러내기도 했다.

골든스테이트와 보스턴이 팽팽한 경기력으로 '파이널다운 파이널'을 펼치고 있는 가운데, 'NBA 명콤비' 조현일 해설위원, 김명정 캐스터와 함께하는 배우 권율의 NBA 스페셜 게스트 데뷔 무대는 오는 11일 스포티비 온(SPOTV ON)과 스포티비 나우(SPOTV NOW)에서 확인할 수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sports@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