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홍예지, 송지효와 티격태격 '케미' "게임 못해" VS "너나 잘해"

입력2022년 05월 28일(토) 11:13 최종수정2022년 05월 28일(토) 11:15
런닝맨 홍예지 / 사진=SBS 제공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런닝맨' 첫 출연 홍예지와 터줏대감 송지효가 티격태격 '케미'를 뽐낸다.

29일 방송되는 SBS '런닝맨'에서는 '12년 내공' 게임 베테랑 멤버들이 단체로 '게임 구멍'으로 전락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멤버들은 거꾸로 말하기와 단어 만들기 미션을 제시받자, "식은 죽 먹기"라며 강한 자신감을 보였다.

그러나 멤버들은 초반부터 고전을 면치 못했다. 보다 못한 유재석이 자신 있게 나섰지만, 급 악화된 게임 울렁증 증세를 보여 "긴장하지 말라"며 멤버들의 뭇매를 맞았다.

멤버들의 연이은 실수에 "우리 어떻게 되는 거예요?"라며 게임 진행 불가 사태까지 발생했다. 게임 울렁증을 이겨내지 못한 유재석은 떼쟁이로 변신해 "오늘은 날만 좋다"라며 드러눕기까지 했다.

이에 게스트로 출격한 배우 홍예지는 "'런닝맨' 멤버들이 게임을 못 한다"며 '팩트 폭행'을 날렸다. 이를 들은 송지효는 "너나 잘해"라며 '불량 지효'를 소환해 게임으로 쌓였던 분노를 표출하며 앙숙 '케미'를 자랑했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가장 가까이 만나는, 가장 FunFun 한 뉴스 ⓒ 스포츠투데이>

주요뉴스